중국판 런닝맨 서울편 오늘 방영..한류확산 기대

뉴스 2016-05-27 (금) 18:54 1년전 470  
중국 내 동시간 대 시청률 1위인 예능 프로그램 중국판 런닝맨 '달려라 형제'가 27일 저녁 방영된다.

중국 저장위성TV의 '달려라 형제' 서울편은 오후 9시 10분(한국시간 오후 10시 10분)부터 전파를 탄다.

중국 시청자들에게 동대문디자인플라자(DDP)와 뚝섬유원지, 면세점, 용산가족공원 등 서울 곳곳의 매력이 전해질 것으로 기대된다.

'태양의 후예'로 초특급 한류스타로 부상한 송중기씨가 특별 출연해 서울에 대한 호감도를 높일 것으로 보인다.

20160527060114108wvry.jpg

중국 최고 인기 스타 안젤라베이비와 덩차오, 이천, 루한 등 7명이 출연해 미션을 수행하는 내용이다.

이들은 지난달 20일 서울 로케 촬영을 마쳤다. 서울시는 관광 명소가 자연스럽게 노출되도록 촬영지 추천과 장소 사용 협조 등 지원을 했다.

김의승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"앞으로도 중국과 동남아의 주요 타깃도시 인기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유치해 서울의 명소를 알리겠다"고 말했다.
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