조선족 동포 장만식씨 한달 급여 100만원 기탁, 어려운 사람 도와

뉴스 2015-03-21 (토) 18:17 2년전 1013  
대한적십자사대구지사(회장 남성희)는 지난 17일 한 달 급여를 기탁한 조선족 동포의 성금을 보육원과 양로원 각 1곳에 전달했다.


성금을 기부한 이는 중국에서 온 조선족 장만식(58)씨로 몇 해 전 돈을 벌기 위해 한국으로 왔다. 장 씨는 자신의 형편도 그리 넉넉하진 않지만, 나보다 더 힘들고 외롭게 사는 분들을 돕고 싶었고 자신의 돈이 꼭 필요한 사람에게 전달되었으면 하는 마음에 적십자사를 찾았다.

자신의 한 달 급여에 가까운 백 만원을 기탁한 장 씨는 “돈은 버는 것도 중요하지만 어떻게 가치 있게 쓰느냐가 더 중요하다 생각해요. 어려운 사람을 돕는 일이야말로 나도 행복하고 타인도 행복해지는 진정으로 가치 있는 일이죠”라고 전했다.


성금은 장 씨의 바람대로 보육원과 양로원 각 1곳에 오십만원씩 전달되었다. 전달처 관계자들은 장 씨의 사연을 듣고 “돈이 많아도 기부를 하기란 쉽지 않은데 어려운 형편에도 따뜻한 나눔을 실천한 장 씨에게 정말 고맙다. 시설 식구들을 돌보는데 소중히 사용하겠다”고 말했다. 

각종 사회복지단체로의 기부금이 줄어들고 있는 요즘, 장 씨의 선행은 나눔 실천의 본보기가 되고 있다.

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